김은정의 <내면의 풍경>
 
일시 ; 2016, 9, 9,금  - 9, 22, 목
장소 ; 대안공간눈 1전시실

작가와의 만남 : 2016. 9. 10 (토) pm 4:00

전시장면 보기

                                                                                                더 많은 컨텐츠를 원하신다면

  작가 노트

나는 실제 풍경과 내면의 풍경을 화면 위에서 조합하여, 혼재된 가상의 풍경을 만든다. 하나의 공간에는 다양한 이야기가 내포되어 있고, 경험에 따라 개개인에게 서로 다른 가치를 지닌다. 그 곳에 공존하는 다수의 심리적인 공간에 관심이 갔고, 그것을 평면의 회화 안에 표현하고자 했다.

어렸을 때 시골에 살면서 도시를 동경했고, 도시에 살 때에는 기대와는 다른 모습에 자연을 이상향으로 여겼다. 하지만 내가 여겼던 이상향은 이미 내가 살기도 했고, 또 꿈꾸는 대상이기도 했다. 이상적이면서 현실에 존재하기도, 동시에 그렇지 않기도 한 형상이 신선하게 다가왔다. 그러면서 같은 곳이라도 다른 의미를 가지는 것, 같은 사건으로 사람마다 다르게 생각하는 것에 흥미를 느꼈다. 실재하는 공간과 여러 개의 심리적인 공간이 동시에 혼재되고 충돌하면서 또 다른 의미를 만들어내는 듯 보였고, 작업의 형식적인 부분에도 가져오려 했다.

어떠한 곳은 한 사람의 정체성을 만들만큼 삶에서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기 때문에, 대부분 작업의 소재는 우리가 사는 곳의 풍경에서 구상과 추상의 방법으로 가져온다. 실제의 풍경, 또는 사건과 사람 그리고 그 사이에 생기는 감정을 추상적인 표현으로 나타내고, 그 안에서 레이어가 파생된다. 이미지와 공간, 표현 등이 충돌하고 중첩되면서, 그 사이에 부유하는 새로운 감각과 이야기가 생길 수 있는 여지를 주고자 한다.

Mixed space1, oil on canvas, 116.9x91.0cm, 2016

Living edge1, oil on canvas, 53.0x72.7cm, 2016

Living edge2, oil on canvas, 53.0x72.7cm, 2016

Mixed space2, oil on canvas, 116.9x91.0cm, 2016

MIxed space3, oil on canvas, 45.5x37.9cm, 2016

Obscure edge, oil on canvas, 130.3x97.0cm, 2016

 

 작가 경력

김은정-홍익대학교 회화과

본 전시는 대안공간 눈에서 기획하였으며, 관람료는 없습니다.
전시는 오후 12시부터 오후 7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월요일은 휴관입니다.

문의 ; 대안공간 눈(031-244-4519)
442-180 수원시 팔달구 북수동 232-3  3/2
www.spacenoon.co.kr
메일 ;
spacenoon@hanmail.net